2021년도 주목할 천문현상 > 공지사항

본문 바로가기
사이드메뉴 열기

Notice

안성천문대의 중요 소식을 알려드립니다

2021년도 주목할 천문현상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안성천문대 댓글 0건 조회 459회 작성일 21-01-12 16:28

본문

\

2021년도 주목할 천문현상

- 5월에 개기월식, 11월에 부분월식 -

 

한국천문연구원은 2021년도 주요 천문현상을 발표했다. 5월에는 달이 지구의 본그림자에 완전히 가려지는 개기월식을 볼 수 있고, 11월에는 달이 지구 본그림자에 일부만 가려지는 부분월식 현상을 볼 수 있다.

 

새해 가장 먼저 선보이는 개기월식은 서울 기준 52620930초에 시작되며 201842초에 최대(최대식분 1.015), 202754초에 종료된다. 이 월식은 아메리카, 아시아, 호주, 남극, 태평양과 인도양에서 관측 가능하다.

진행상황

시각(KST)

개기식의 시작

52620930

식의 최대

201842

개기식의 종료

202754

일몰시각: 1943

월출시각: 1936

 

1119일 부분월식은 161824초에 시작되지만, 달이 1716분에 뜨므로 이 시점 이후부터 부분월식 관측이 가능하다. 부분식은 18254초에 최대(최대식분 0.978), 194724초에 종료된다. 이 월식은 아프리카 서부, 유럽 서부, 아메리카, 아시아, 호주, 대서양과 태평양에서 볼 수 있다.

진행상황

시각(KST)

부분식의 시작

1119161824

식의 최대

18254

부분식의 종료

194724

일몰시각: 1719

월출시각: 1716

 

일식은 태양--지구가 일직선으로 놓일 때 달에 의해 태양의 일부 또는 전부가 가려져 보이지 않는 현상이다. 2021년에 일식 현상은 610일 금환일식과 124일 개기일식이 있다. 그러나 이 두 번의 일식 모두 우리나라에서 볼 수 없다. 달이 태양의 가장자리만 남겨둔 채 가리는 것을 금환일식이라고 한다. 이번 금환일식은 북아메리카 북동부, 유럽, 아시아 북부, 북대서양에서 볼 수 있다.

 

124일 개기일식 역시 우리나라에서는 볼 수 없고 남극, 아프리카 최남단, 호주 최남단, 남대서양, 남인도양에서 관측이 가능하다. 한반도에서 볼 수 있는 다음 개기일식은 203592일 오전 940분경 북한 평양 지역, 강원도 일부 지역에서 볼 수 있다.

 

3대 유성우라 불리는 1월 사분의자리 유성우, 8월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, 12월 쌍둥이자리 유성우도 예년처럼 볼 수 있다. 새해 가장 먼저 찾아오는 사분의자리 유성우는 13일 밤과 자정을 넘어 4일 새벽에 많이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며,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는 극대시각인 813일 밤 월몰(2217) 이후에 관측하기 좋을 것으로 예상한다. 쌍둥이자리 유성우는 1214일 낮이 극대시각이지만 그날 밤과 자정을 넘어 15일 새벽에 볼 수 있을 것이다.

 

2021년 가장 큰 보름달은 427일 월출(1931) 직후 달이다(1232). 반대로 가장 작은 보름달은 1119일 보름달(1757)이다